2016년 8월 10일 이탈리아 주요 언론 기사

August 11, 2016

 

1. 오늘 국무회의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이민자 대책 프로그램이 새로 논의될 예정이며 내무부는 현재 검토 중인 여러 방안을 제안할 것으로 보도됨. 실제로 내무부는 8월 3일에 Anci(이탈리아 도시 연합)와 진행한회의에서 난민의 입국 심사를 가속화하고 이민자를 도시 인구수 대비 배분하는 방안을 협의함. 평균적으로 시민 100명당 2,5명의 이민자를 수용하게 함으로써 지역별로 균등하게 이민자를 배분하는 것이 내무부 장관 Alfano의 목표이지만 이민자 수용을 거부하는 시장들의 반대로 인해 이와 같은 목표가 실현될 수 있을지는 미지수임. 오늘 국무회의에서는 시장들의 비협력적인 반응에 대응하기 위한 인센티브 제도가 논의될 예정임. 

- 밀라노에 집중되고 있는 이민자 및 난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음. 스위스가 국경을 폐쇄하면서 실상 밀라노를 최종목적지로 조정하는 이민자가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음. (작년에 80%의 이민자들이 이탈리아를 거쳐가고 20%만 이탈리아에 체류 허가를 신청한 반면 금년에는 46%의 이민자들이 이탈리아를 최종 목적지로 선택함.) 밀라노시의 이민자 환영센터가 포화상태인 관계로 여러 이민자들이 거리에 정착하기 시작했고 SALA시장은 이들을 위해서 천막을 제공할 것을 제안했으나 Lombardia 주지사 Maroni가 이를 강력하게 반대하여 추진하지 못하고 있음. 밀라노 시장과 치안 국장은 엑스포 때 사용했던 공간들을 이민자들에게 제공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지만 이 역시 전시장의 지분을 다수 보유하고 있는 Lombardia 주가 반대하기 때문에 추진에 장애가 있음.

 - 국방부 장관 Pinotti는, 이민자들을 수용할, 현재 사용되고 있지 않은 15여개 정도의 부대 리스트를 전달했으며 밀라노에 있는 Montenello 부대가 빠른 시일 내에 이민자 환영 센터로 활용 될 것으로 예상됨.

 

2. Renzi 총리가 PD당에서 매년 도시 별로 추진하는 축제인 ‘Feste dell’Unita’ 두 곳을 방문하면서 스피치를 통해서 국민 투표 찬성 캠패인을 본격적으로 시작했으며 모든 신문이 이에 주목하고 있음. 특히 연설 중에‘개혁안을 자세히 들여다 보면 반대하는 것이 거의 불가능하다. 다만 국민 투표를 개인화 시킴으로써 잘못을 저지른 건 인정한다. Giorgio Napolitano 상원이 헌법개혁의 진정한 아버지이다’라고 하면서 국민투표를 본인 정치 활동에 대한 평가의 잣대로 삼겠다는 의지를 여러 차례 표명한 바에 대한 반성의 메시지를 보낸 것이 화제가 됨. 이어서 기자들과의 인터뷰에서 헌법개혁이 통과되면 예산에서 줄일 수 있는 5억유로를 빈곤층을 위해 활용할 것이고 연금 수령 나이를 최대한 앞당길 수 있게 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함.

 

3. 오늘 국무회를 진행한 후 17시 경에 중앙 정부 경제 개발 위원회(Interministerial Committee for Economic Planning-CIPE) 에서 134억 유로에 해당하는 ‘연대 발전 기금’ 을 이탈리아 남북 경제 개발 격차를 줄이기 위해 이탈리아 남부 주와 대도시 별로 배분할 예정임. 중앙정부의 지원을 받는 Campania주를 비롯한 10개의 지방정부는 이미 총리실과의 지원 협정을 체결하였으나 나머지 5개의 지방정부는 지원액이 공식화 되지 않음. 지원금액 중 일부는 유럽 연합에서 지원되며, 감시 기구를 통해서 성과율을 평가받게 됨.

 

*출처: la Repubblica, Il Sole 24 Ore

Please reload

최근게시물
Please reload

카테고리
태그로
검색하기
Please reload

© 2016 The ForumCorea. All right reseverd. Site built by iDox Design